지난 한 달을 돌아보며, 2021년 2월 회고

2021년 2월 회고 글입니다.


목차

  1. ETRI 인턴 종료
  2. 이화보이스 인터뷰
  3. AI/데이터분석 동아리 개설
  4. 3월의 각오

ETRI 인턴 종료

DD64C628-9482-43AE-B258-D6D83EF86E7A_1_105_c

벌써 두 달이 지나 연구연수생 기간이 끝났다. 시간은 내 생각보다도 더 쏜살같이 흘러간다는 걸 몸소 느낄 수 있었다.

결론적으로 말하면 ETRI 인턴을 하길 참 잘했다.

좋은 동기들, 멋있는 박사님들과 선배님들, 이 모두와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.

또 그동안 잘 몰랐기에 관심 없던 분야에 대해 새롭게 알게 되는 쾌감을 느낄 수 있었다.

특허는 작성했고 논문은 작성할지 안할지 미지수인 상태로 떠났다. 논문을 당연히 써야된다고 생각했지만 이것저것 우려되는 부분들이 있어서 지금도 고민 중이다.

동기들한테 특히나 고마웠다. 미숙하고 툴툴거리는 내 성격을 재밌게 잘 받아주고 또 서로 열정적이라 누구 하나 낙오되지 않고 정말 열심히 일할 수 있었다. 내가 아는 ETRI 인턴들, 다른 랩 연구연수생들 중에 우리가 가장 바쁘게 일하지 않았을까 싶다. 야근과 주말 출근을 자주 했으니… (우리끼리 다음 기수 인턴들이 불쌍하다고 계속 말했음ㅋㅋ)

특허나 논문을 내기에 두 달이라는 시간은 매우 짧은 시간이라고 여겨졌다. 그래서 사실 ‘아, 못해도 그만이지! 배운 게 많으니까’ 이런 류의 생각을 했었는데 생각보다 할 만하다. 박사님들께서 정말 많이 도와주시고 인프라도 빵빵하니 본인의 의지만 있다면 못 할 기간이 절대 아니었다.

ETRI 인턴에 대한 후기는 아예 다른 글로 파서 쓰려고 한다. 어찌됐든 나는 ETRI 인턴을 적극 추천하는 입장이다. 이 정도의 환경과 사람을 충족시키는 회사가 많지 않을 거라 생각되기 때문이다. 사람도 좋고 일도 좋다면 마다할 이유가 있을까?


이화보이스 인터뷰

스크린샷 2021-03-14 오후 7 08 09

우연찮은 기회로 이화보이스에 인터뷰를 하게 되었다.

현재 나는 아는 동생이랑 이화여대 AI/데이터분석 분야 오카방과 디스코드를 같이 운영하고 있는데 여기에 계신 이화보이스 기자님께서 코로나시대 네트워킹에 대한 주제로 인터뷰를 요청해주셨다.

굉장히 영광이었고 사실 나는 딱히 한 일이 없는데 어떤 답변을 드려야 할까 많은 고민을 했다.

또 이화보이스는 학교 공식 영자 신문인지라 꽤 부담이 된 것도 사실이었다.

하지만 기자벗께서 굉장히 분위기를 잘 풀어주셨고, 우리가 답변할 수 있을 정도의 좋은 질문들을 주셔서 재밌는 인터뷰가 가능했다.

우리 학교 네트워킹의 장을 조금이라도 넓히고 싶었던 나의 작은 바람이 점차 많은 이화인에게 닿는 것 같아 뿌듯했다. 또 더 열심히 (공부)해야 겠다는 동기부여도 확실히 됐다.

이 네트워킹의 장이 별 탈없이, 부디 오래 갈 수 있으면 좋겠다.

기사의 전문은 여기서 볼 수 있다.


AI/데이터분석 동아리 개설

작년부터 데이터 사이언스 분야 학회를 하나 만들까 고민하긴 했으나, 졸프 등 사정 상 부담이 많이 되는 일은 사실인지라 가능하면 피하려고 했다. 하지만 결국 만들게 되었다… ㅋㅋㅋㅋ 심지어 졸프 메이트까지 꼬셔서 같이~

우리 학교 사람들이 이 분야에 더 많이 진출하고, 더 많이 꿈을 꿨으면 좋겠다는 생각은 항상 갖고 있었기 때문에 이 동아리를 반드시 잘 키우고 싶다. 사실 어려울 것이 없는 게 나한테는 든든한 임원진들도 있고, 또 열정 있는 부원들까지 있다. 내가 방향성만 잃지 않으면 충분히 된다.

내가 어엿한 사회인이 되어 후배님들을 도와줄 수 있는 위치에 갈 때까지 이 동아리가 쭉 이어져나갔으면 좋겠다.

굉장히 빡센 커리큘럼으로 진행하는데, 탈주자 없이 모두가 성장할 수 있는 한 해가 되길!


3월의 각오

사실 이 글을 쓰는 시점이 3/14일이긴 한데… 3월의 할 일은 다음과 같다.

  • 졸업 프로젝트 주제 확정
  • 강의 열심히 듣기, 과제 잘 하기
  • 동아리 공부 잘 하기
  • 이교수님 강의, 논문 따라 가기
  • 논문 스터디
  • 건강 챙기기
  • (ETRI 논문 작성?) -> 완전 미정.